경기도, ‘깨끗하고 안전한 경기도로’ 위해 경기북부 교량 287곳 노면 정비

겨울철 교량 결빙 현상 예방

백주희 기자 | 기사입력 2022/09/30 [16:45]

경기도, ‘깨끗하고 안전한 경기도로’ 위해 경기북부 교량 287곳 노면 정비

겨울철 교량 결빙 현상 예방

백주희 기자 | 입력 : 2022/09/30 [16:45]

○ 경기도 건설본부, 경기북부 교량 노면 청소 사업 추진

- 올해 6월부터 10월까지 경기북부 지역 전체 교량 287개 대상 집중 정비

- 먼지, 교통사고 잔해물, 낙하물 등 위험 요소 제거, 배수로 정비 등 추진

○ 겨울철 교량 결빙 현상 예방하도록 지속해서 관심 갖고 정비 추진

 

 

경기도건설본부는 올해 ‘경기북부 교량 노면 청소 사업’을 추진, ‘깨끗하고 안전한 경기도로’를 만드는 데 주력했다고 30일 밝혔다.

 

이번 사업은 여름철 우기 대비와 추석 명절 전 고향 방문에 앞서 귀향객들에게 편리하고 깨끗한 도로 이용환경을 제공하기 위한 것으로, 올해 6월부터 10월까지 두 차례에 걸쳐 집중 정비를 시행했다.

 

사업 대상은 경기북부 지역 소재 전체 교량 287개로 노면 먼지, 흙탕물, 교통사고 잔해물, 낙하물 등 위험 요소를 제거하고 배수 장애물(쓰레기, 잡초, 흙 등)로 인한 배수로 막힘을 개선하는 데 주력했다.

 

그동안 교량 청소는 「경기도 사무위임조례」에 따라 해당 시군에서 담당했으나, 광범위한 작업 여건과 도로관리청이 다르다는 이유만으로 방치 아닌 방치가 되는 경우가 많았다.

 

이로 인해 교량의 미관을 해칠 뿐만 아니라, 매년 쌓이는 토사와 사고 잔해물 등으로 2차 사고 발생 위험이 커지는 등 대응이 필요한 상황이었다.

 

이에 경기도건설본부는 지난해 경기남부 전체 교량 415개를 대상으로 노면 청소와 배수로 정비 등을 완료하는데 이어 올해에도 경기북부 교량 287개를 대상으로 총사업비 1억 원을 투입해 이번 청소 사업을 추진하게 됐다.

 

특히 도 건설본부는 이번 사업 이후에도 다가오는 겨울철 교량 결빙 현상이 발생하지 않도록 지속해서 정비에 노력을 기울일 예정이다.

 

한대희 경기도건설본부장은 “작은노력 하나가 대형 사고를 미리 막는 역할을 하는 방패막이 될 것”이라며 “도민들에게 깨끗하고 안전한 경기도로 이용환경을 제공하도록 지속해서 노력하겠다.”라고 밝혔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가장 많이 읽은 기사
복지사각지대 제로화 위한 민·관 사례관리 네트워크 거점기관 협약(MOU) 체결 / 백주희 기자
성남시의회 성해련 의원, “행정교육위원회 행정사무감사에서 송곳 질의 이어가” / 백주희 기자
배우 김성녀의 1인 32역 모노드라마 / 백주희 기자
성남시, 제4회 추가경정예산 774억원 편성 / 백주희 기자
12대 성남시사회복지사협회장, 이종민 회장 취임 / 백주희 기자
성남도시개발공사, 경기가족친화 일하기 좋은 기업 선정 / 백주희 기자
신상진 시장, ‘노후계획도시 특별법’ 조속한 국회 통과 촉구 성명서 발표 / 백주희 기자
세계유산 남한산성 외성(봉암성) 보수 공사 완료. 11월 30일 개방 / 성남N
경기도, 12월 1일부터 똑버스 이천에서 운행 개시 / 성남N
성남시의회 문화복지체육위 행감에서 의료원 대학병원 위탁 놓고 날선공방! / 백주희 기자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