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시의회 국민의힘협의회, 성남시생활폐기물협의회 간담회 가져...

시민기업과 사회적기업의 애로점 파악

백주희 기자 | 기사입력 2022/11/15 [19:05]

성남시의회 국민의힘협의회, 성남시생활폐기물협의회 간담회 가져...

시민기업과 사회적기업의 애로점 파악

백주희 기자 | 입력 : 2022/11/15 [19:05]


11월15일 오후2시 성남시의회 국민의힘협의회(대표의원 정용한)는 시의회 5층 세미나실에서 생활폐기물 수집 운반업체 대표자들로 구성된 성남시생활폐기물협의회(이하 협의회)와 간담회를 가졌다.

 

성남시에는 수정구 5개, 중원구 5개, 분당구 6개로 총 16개의 대행업체가 있으며, 수해복구에 큰 기여를 했으나, 올해 8월 8일 ~ 8월 9일 집중 호우 시 태평동 청소차 주차장 인근 제방 범람으로 주차되었던 14개 업체의 청소 차량이 침수되어 지금까지도 차량 운행이 정상적이지 못하다. 

 

2010년 전 이재명 시장 당선 후 생활폐기물 수집·운반업체 대표자들에게 시민기업 전환을 요구했으며, 이에 불응한 업체는 2012년에 대행 계약 종료 후, 미전환된 업체 수 만큼 신규 허가를 진행한다는 방침이어서, 업체 대표들은 반강제적으로 시민기업으로 등록했다. 또, 시민기업으로 등록한 업체 대표들은, 3년 이내에 사회적기업으로 미전환 시, 등록이 취소되는 조례 시행 규칙 때문에 1년간 사회적기업진흥원에서 교육 수료 후 사회적기업으로 전환해야 하는 고충을 겪었다고 토로했다.

 

시민기업 및 사회적기업 준수사항을 지키느라 타 지자체 청소대행업체 보다 경영구조 및 수익적 측면에서 많은 불이익을 받았다고 주장하며 강제성을 가지고 추진한 시민기업의 폐지를 건의했다.

 

정용한 대표의원은 “수해복구에 애쓰신 것에 감사드린다. 협의회의 애로사항과 요구사항을 잘 알았고, 해당 부서와 협의해 합리적인 방안을 찾겠다.”라고 답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성남시, NC백화점 야탑점 영업재개 허용 / 백주희 기자
경기도, 소규모 미디어 창작활동 공간 ‘생활미디어스튜디오’ 6개소 공모 / 성남N
성남시 군용비행장 소음피해 주민에 보상금 지급 신청받아 / 백주희 기자
예식장 구하기 힘드신가요? 경기공유서비스에서 공공웨딩홀 서비스를 활용해 보세요~ / 성남N
가평 엘리의정원, 경기도 민간정원 1호 등록 / 성남N
신상진 성남시장, 설 맞아 야탑동 임시버스터미널 현장점검 / 백주희 기자
경기도, 장애인 기회소득 시범사업 등 ‘장애인이 편안하고 행복한 기회의 경기도’ 만든다 / 성남N
경기도농업기술원 전통주 담당자 이대형 연구사, 전통주 관련 인문학 서적 ‘술자리보다 재미있는 우리 술 이야기’ 발간 / 성남N
경기도 특사경, 보조금 횡령 등 사회복지시설(법인) 불법행위 집중 수사 예고 / 성남N
2022년 도 공직유관단체 청렴도 평가결과, 종합청렴도 8.77점 / 성남N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