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야생동물 생태보전교육에 올해 3,545명 참가. 생명존중의식 강화

성남N | 기사입력 2022/12/04 [20:07]

경기도 야생동물 생태보전교육에 올해 3,545명 참가. 생명존중의식 강화

성남N | 입력 : 2022/12/04 [20:07]

○ 경기도 야생동물구조관리센터에서 야생동물 생태교육 운영을 위한 준비 완료

- 도내 서식 중인 야생동물의 종류, 동물 구조의 중요성 교육을 위한 체험물 설치

○ 올해 225회 3,545명 생태교육 실시하고 내년 3월부터 새로운 교육 운영 예정

 

▲ 야생동물학교 생태교육   © 성남N

 

경기도가 연천과 평택 직영 야생동물구조관리센터 두 곳에서 청소년과 어린이를 대상으로 225회에 걸쳐 야생동물 생태보전교육 프로그램을 운영한 결과 총 3,545명이 참여했다고 4일 밝혔다.

 

도는 올해 7월부터 연천의 북부야생동물구조관리센터에서 ‘야생동물 생태보호 구조체험’ 등의 프로그램을 정식으로 시작했다. 평택 야생동물구조관리센터 내 야생동물학교에서는 10월까지 전시 공간과 전시물 설치를 끝낸 후 2달 동안 시범적으로 야생동물 생태교육 프로그램을 진행했다.

 

평택 야생동물학교의 전시 공간에는 도내 청소년과 어린이의 눈높이에 맞춘 다양한 야생동물 관련 체험물이 설치돼 있다. 특히, 우리 주변에서 볼 수 있는 야생동물을 벽면에 영사해 터치하면 각 동물의 움직임과 울음소리를 경험할 수 있다. 또한, 야생동물의 건물이나 차량 충돌 등 야생동물 구조 활동에 관한 내용을 애니메이션으로 제작하여 교육생의 이해를 돕는다.

 

두 곳의 야생동물구조관리센터의 야외 계류장에서 실제 야생동물을 관찰할 수도 있다. 계류장 내 야생동물은 야생동물구조관리센터로 구조된 후 영구적인 장애로 인해 자연 복귀가 불가능한 동물로 교육생들에게 야생동물 보호의 중요성을 느낄 수 있도록 했다.

 

박경애 경기도 동물보호과장은 “경기도에 서식 중인 야생동물들이 어떤 종류가 있으며 왜 이런 야생동물들이 구조가 되는지에 대해 체험할 수 있는 프로그램”이라며 “자연 생태계를 보호해야 하는 이유에 대해 생각해 볼 수 있는 뜻깊은 교육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경기도는 내년 3월부터 새로운 야생동물 생태보전 교육과정을 시작할 계획으로 자세한 사항과 교육 신청은 ‘경기도동물보호플랫폼(animal.gg.go.kr)’을 통해 가능하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성남시, NC백화점 야탑점 영업재개 허용 / 백주희 기자
경기도, 소규모 미디어 창작활동 공간 ‘생활미디어스튜디오’ 6개소 공모 / 성남N
성남시 군용비행장 소음피해 주민에 보상금 지급 신청받아 / 백주희 기자
예식장 구하기 힘드신가요? 경기공유서비스에서 공공웨딩홀 서비스를 활용해 보세요~ / 성남N
가평 엘리의정원, 경기도 민간정원 1호 등록 / 성남N
신상진 성남시장, 설 맞아 야탑동 임시버스터미널 현장점검 / 백주희 기자
경기도, 장애인 기회소득 시범사업 등 ‘장애인이 편안하고 행복한 기회의 경기도’ 만든다 / 성남N
경기도농업기술원 전통주 담당자 이대형 연구사, 전통주 관련 인문학 서적 ‘술자리보다 재미있는 우리 술 이야기’ 발간 / 성남N
경기도 특사경, 보조금 횡령 등 사회복지시설(법인) 불법행위 집중 수사 예고 / 성남N
2022년 도 공직유관단체 청렴도 평가결과, 종합청렴도 8.77점 / 성남N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