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시, 지방채 800억원 조기상환하여 이자 38억원 절감

채무 비율 6.9%→4.6%로 감소

백주희 기자 | 기사입력 2023/02/02 [11:14]

성남시, 지방채 800억원 조기상환하여 이자 38억원 절감

채무 비율 6.9%→4.6%로 감소

백주희 기자 | 입력 : 2023/02/02 [11:14]

성남시는 오는 2027년까지 분할 상환 계획이던 지방채 800억원을 4년 앞당겨 상환해 38억원의 이자 비용을 절감했다고 2일 밝혔다. 

 

이번 상환액은 성남시가 지난 3년간(2019~2021년) 공원일몰제에 대비해 장기 미집행 공원 부지를 사들이려고 발행한 총 2400억원의 지방채(경기도 지역개발기금) 중 일부다. 

 

시는 민선 8기 출범 후 효율이 낮은 사업을 축소하고, 불필요한 예산을 감축하면서 추가 적립한 통합재정안정화기금을 활용해 지방채를 조기 상환했다고 설명했다.

 

이로써 성남시의 올해 예산 3조4406억원 중 채무 비율은 6.9%(2400억원)에서 4.6%(1600억원)로 감소했다.

 

남은 지방채 발행액 1600억원은 오는 2029년까지 단계적으로 갚아 채무를 제로화할 방침이다.

 

시 관계자는 “이번 지방채 조기상환은 재정의 건전성 확보를 위해 예산을 객관적이고, 효율적으로 운용한 결과”라며 “조기상환으로 절약한 이자 비용은 시민을 위한 복리증진 사업 시행에 투입할 것”이라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가장 많이 읽은 기사
경기도, 성인지 정책 평가. 우수사례 및 기관 선정 / 성남N
신상진 성남시장, “성남시 위상 높이는 장애인탁구팀 올해도 부상 없이 최선을 다하길” / 백주희 기자
경기도교육청, 교육활동 중심 학교교육지원 맞손토크 / 성남N
경기도교육청, 교복 물려주기로 경제적 부담 줄이고 나눔 문화 확산 / 성남N
경기도의회 윤종영 의원, 지역내 학교 공간혁신 개축공사 확인 및 학교장 건의사항 해결 노력 / 성남N
경기도, 버추얼 프로덕션(VP)콘텐츠 제작 기업 선발. 최대 5천만 원 지원 / 성남N
성남산업진흥원, 조직개편에 따른 인사이동 시행 / 백주희 기자
모차르트와 베토벤․․․ 두 고전주의 거장을 만나다 / 백주희 기자
성남소방서, 대중목욕시설 응급환자 대응 교육 실시 / 백주희 기자
4.16민주시민교육원, 국내 최초 ‘단원고 4.16기억교실’ 국제학술대회 열어 / 성남N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