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소방서, 봄철 화재 “공사장 용접ㆍ용단, 부주의 가장 많아”

백주희 기자 | 기사입력 2023/03/06 [15:36]

성남소방서, 봄철 화재 “공사장 용접ㆍ용단, 부주의 가장 많아”

백주희 기자 | 입력 : 2023/03/06 [15:36]

성남소방서(서장 박미상)는 건조한 날씨가 지속되는 봄철을 맞아 건축공사장의 용접・용단 작업 중 부주의로 인한 화재 예방에 각별한 주의를 당부한다고 6일 전했다.

 

▲ 성남시 수정구 건물 철거 중 발생한 공사장 화재 현장 (사진제공)성남소방서     © 성남N

 

 

최근 5년간(2018~2022) 경기도 내 봄철 화재 발생 분석 자료를 보면 공사장 화재는 총 1,188건이 발생했고, 화재 원인으로는 부주의6,616건(53.3%), 전기2,854건(23%), 기계1,383건(11.1%) 순으로 나타나 부주의 화재에 대한 경각심이 높아지고 있다.

 

특히, 부주의의 원인 중 하나인 ‘용접・용단 불티’에 의한 화재 대다수는 우레탄폼 작업 중에 발생한 것으로 용인 롯데몰 화재(2019), 동탄 메타폴리스 상가 화재(2017) 등 다수의 대형화재 사례에서 보듯이 급격한 연소 확대와 다량의 유독가스로 대형 인명피해가 발생할 가능성이 크다.

 

용접・용단 작업 시 화재를 예방하기 위해서는 △용접작업 전 허가를 받고 화재감시자를 배치 △작업장 주변 가연물 제거(이격), 차폐막 설치 △소화기・마른모래 등 임시 소방시설 비치 △작업 끝난 후 일정 시간(1시간 이상) 동안 불씨가 남아 있는지 확인해야 한다.

 

박미상 성남소방서장은 “해마다 반복되는 공사장 용접・용단 불티 화재는 충분히 예방할 수 있지만 부주의나 방심 또는 안전불감증으로 인해 발생하는 일이 많다.”라며 “관계자는 경각심을 갖고 소중한 생명과 재산을 잃는 일이 없도록 화재 예방에 힘써주길 바란다.”고 전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가장 많이 읽은 기사
경기도, 성인지 정책 평가. 우수사례 및 기관 선정 / 성남N
신상진 성남시장, “성남시 위상 높이는 장애인탁구팀 올해도 부상 없이 최선을 다하길” / 백주희 기자
경기도교육청, 교육활동 중심 학교교육지원 맞손토크 / 성남N
경기도교육청, 교복 물려주기로 경제적 부담 줄이고 나눔 문화 확산 / 성남N
경기도의회 윤종영 의원, 지역내 학교 공간혁신 개축공사 확인 및 학교장 건의사항 해결 노력 / 성남N
경기도, 버추얼 프로덕션(VP)콘텐츠 제작 기업 선발. 최대 5천만 원 지원 / 성남N
성남산업진흥원, 조직개편에 따른 인사이동 시행 / 백주희 기자
모차르트와 베토벤․․․ 두 고전주의 거장을 만나다 / 백주희 기자
성남소방서, 대중목욕시설 응급환자 대응 교육 실시 / 백주희 기자
4.16민주시민교육원, 국내 최초 ‘단원고 4.16기억교실’ 국제학술대회 열어 / 성남N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