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의회 이천상담소, 코로나19 피해 경기도 특별자금 지원 관련 논의
 
유혁상 기자
▲ 이천지역 도의원, 코로나19 피해 경기도 특별자금 지원 관련 논의.                                 ©성남N

 

허원 도의원(비례, 경제노동위), 성수석 도의원(이천시1, 농정해양위), 김인영 도의원(이천시2, 건설교통위)은 11일 경기도의회 이천상담소에서 시행중인 경기도 중소기업·소상공인 코로나19 피해 특별자금 지원에 대해 의견을 나누는 자리를 가졌다.

 

허원, 김인영, 성수석의원은 “코로나19 확산으로 인하여 매출액 및 고객감소 등 직간접 피해를 입고 경영 애로를 겪는 중소기업과 소상공인이 많아 안타깝다. 경기도에서 지원하는 특별자금을 통해 자금난이 해소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허원, 성수석, 김인영 도의원은 당일 경기신용보증재단 이천지점을 방문하여 지점장을 면담하였다. 이 자리에서 도의원들은 더 많은 중소기업과 소상공인이 특별자금 지원을 받을 수 있도록 홍보 및 신속 처리를 당부하였다.

 

경기도의회 의원들은 지역상담소를 주민의 입법·정책 관련 건의사항, 생활불편 등 을 수렴하고 관계 부서와 논의하는 공간으로 활용하고 있다. 경기도의회 이천상담소(644-2543, 이천시청 1층)는 평일 10:00~18:00 운영된다.


기사입력: 2020/03/12 [13:28]  최종편집: ⓒ sn-n.co.kr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