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독서취약계층 위한 책나눔 사업 ‘책드림, 꿈드림’ 희망기관 1차 모집
 
성남N

 

경기도가 책을 접하기 어려운 독서취약계층에게 도서를 보급하는 경기도 책나눔 사업 ‘책드림, 꿈드림’ 희망기관 1차 모집을 19일부터 진행한다.

 

‘책드림, 꿈드림’ 사업은 전문가와 함께 북 큐레이션(특정한 주제에 맞는 여러 책을 선별해 독자에게 제안하는 것)을 통해 주제별 도서목록을 개발하고, 도내 독서소외기관에 이용자 맞춤형 도서를 선별해 보급하는 사업이다. 올해는 2회에 걸쳐 희망기관 200곳을 선정해 도서 2만 권을 보급한다.

 

1차 모집 대상은 지역아동센터, 미혼모시설, 다문화시설, 노인보호시설, 장애인복지시설, 청소년보호시설 등 도내 독서소외기관·사회복지시설로 100개 기관을 모집한다.

 

선정된 기관에는 6월 중 기관별로 도서 100권을 전달하고, 7월에는 독서문화프로그램을 진행할 예정이다. 도서 활용 활성화와 지속적인 독서 활동을 위한 담당자 독서교육 워크숍도 병행할 예정이다.

 

신청 기간은 5월 14일 오후 6시까지며 희망 기관이 경기도사이버도서관 누리집(https://www.library.kr)에 접속해 신청서 작성 후 직접 전자메일(event@library.kr)로 신청하거나, 시·군 공공도서관 추천을 통해 접수하면 된다. 문의사항은 경기도사이버도서관 누리집 공지사항을 참고하거나 031-248-9892로 연락하면 된다.

 

박미정 도 도서관정책팀장은 “올해도 책나눔 사업을 통해 책을 접하기 어려운 환경에 있는 도민들이 책과 함께 소통하고 놀이하면서, 책과 친해질 수 있는 다양한 활동을 경험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도는 지난해 책나눔 사업을 통해 도내 160개 사회복지시설에 1만6,000권의 도서를 보급했고, ‘업사이클링(up-cycling) 팝업북 만들기’, ‘걱정인형 만들기’, ‘간식과 함께 하는 그림책 읽기’등 다양한 독서문화프로그램을 지원한 바 있다.


기사입력: 2021/04/19 [14:10]  최종편집: ⓒ 성남N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