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시, 5개월간 공직자 대상 ‘수어 형통 교실’ 운영
“민원 수어 배워 장애인과 소통해요”
 
백주희 기자

▲ 성남시 공무원 민원상담 활용을 위한 ‘수어 형통 교실’ 운영                                            © 성남N


성남시(시장 은수미)는 청각장애인(농아인)이 의사소통의 어려움 없이 공공기관을 편안히 이용할 수 있도록 성남시 공직자를 대상으로 수어(형통)교실을 운영한다.

 
수어형통(亨通)교실은 5월 13일 개강하여 5개월간 운영된다.

 
농아인이 자주 방문하는 시청 민원부서, 구청 민원실, 동 행정복지센터 등 공공기관에서 활용 가능한 민원응대 수어와 기초 생활수어를 교육이 이뤄진다.

 
공직자들이 직접 수어를 해 그동안 청각장애인(농아인)이 관공서 방문 시 수어통역센터의 도움을 받아야 했던 번거로움을 던다.

 
더불어 교육을 수료한 공직자들은 공무원들로 구성된 수어동아리에 가입해 지속적으로 수어를 학습할 수 있다.

 
2014년에 구성된 성남시수어동아리는 현재 20여명의 회원이 수어학습, 농아인 행사 봉사활동, 수어경연대회 출전 등 활동을 통해 장애인과 소통하고 있다.

 


 


 

 


기사입력: 2021/05/10 [18:26]  최종편집: ⓒ 성남N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