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 배달특급의 특급 도우미 ‘청년특급’ 3기 활동 시작
10월부터 12월까지 다양한 온라인 홍보 콘텐츠 제작·업로드 예정
 
성남N

▲ 경기도 공공배달앱 배달특급 서포터즈 ‘청년특급’ 3기 온라인 교육.                   ©성남N


경기도 소상공인과 소비자 모두를 위한 상생플랫폼 경기도 공공배달앱 배달특급의 서포터즈 ‘청년특급’ 3기가 본격적인 홍보를 위한 준비를 마쳤다.

 

경기도주식회사는 10월부터 활동하게 될 청년특급 3기 총 184명이 온라인 상견례와 교육을 마치고 코로나19 사태를 이유로 안전한 온라인으로 본격적인 활동에 들어간다고 8일 밝혔다.

 

청년특급은 경기도주식회사와 경기도자원봉사센터가 조직·운영하는 청년 서포터즈로, 경기도 공공배달앱 사업에 대한 소개와 홍보 콘텐츠를 제작하는 활동을 펼친다. 지난해 12월 배달특급 출범과 함께 시작돼 1기와 2기 모두 효율적인 온라인 홍보를 펼치며 공공배달앱 인식 개선에 힘썼다.

 

지난 청년특급 2기에는 약 240명이 참여해 공공배달앱에 관련된 다양한 홍보콘텐츠 2,053건을 제작해 소상공인과 소비자에게 배달특급을 알렸다. 특히 2기 활동 종료 후 청년특급 활동자 설문조사 결과 74%가 공공배달앱에 대한 긍정적 인식을 가지게 된 것으로 나타났다.

 

10월부터 12월까지 활동할 청년특급 3기는 그간 1·2기 운영과는 달리 리더 18명과 팀원 166명으로 그룹별 구성돼 그룹별 선의의 경쟁을 펼치는 구조로 더욱 활발한 홍보 활동에 나설 예정이다.

 

경기도주식회사는 청년특급 3기 운영 후 우수 활동자를 선발해 경기도주식회사 인턴십 기회를 제공하고 우수 표창을 수여하는 등 다양한 지원책도 마련했다.

 

이석훈 경기도주식회사 대표이사는 “배달특급 출범부터 청년 서포터즈의 온라인 홍보 콘텐츠가 많은 도움이 되었다”고 평가하며 “이번 3기 역시 활발한 활동으로 소상공인과 소비자에게 도움이 되는 것은 물론 청년들의 역량 강화에도 도움이 되는 경험이었으면 한다”고 전했다.

 

 

 

 

 

 


기사입력: 2021/10/09 [12:33]  최종편집: ⓒ 성남N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