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아동그룹홈 지원센터 안산에 문 열어. 156개 그룹홈 통합 지원

성남N | 기사입력 2024/05/21 [07:55]

경기도 아동그룹홈 지원센터 안산에 문 열어. 156개 그룹홈 통합 지원

성남N | 입력 : 2024/05/21 [07:55]

○ 경기도, 3억 6천만 원 투입해 아동 그룹홈 지원센터 설치 및 운영

○ 김동연 경기도지사의 약속 실천, 아동과 종사자 모두의 복지 향상 기대

 

경기도는 21일 부모의 보호를 받지 못하는 아동들의 안정적인 생활환경 조성과 전문적인 보호를 위해 안산시 단원구에 ‘아동 그룹홈 지원센터’를 열고 본격적인 운영을 시작했다.

 

아동 그룹홈은 부모가 없거나 부모로부터 충분한 보호를 받지 못하는 아동들에게 가정과 같은 환경을 제공하는 아동복지시설로 경기도 내에는 156개소의 그룹홈에 700여 명의 아동이 생활하고 있다.

 

그룹홈은 3~4명의 종자사가 평균 5명의 아동을 24시간 돌보는 소규모 시설로 소수의 종사자가 보호, 돌봄, 교육, 행정 등 다양한 업무를 수행함에 따라 운영의 질 향상을 위한 지원의 필요성이 꾸준히 제기됐다.

 

아동그룹홈 지원센터는 아동들에게 다양한 교육, 여행, 체험 프로그램을 제공하고, 종사자들에게는 전문성 교육과 함께 힐링 프로그램을 제공할 예정이다. 또한 그룹홈 평가 지원, 협력체계 구축, 외부자원 연계 등 통합지원체계 역할을 수행한다. 2024년 기준 도비 3억 6천만 원이 투입되며, 그룹홈 지원센터의 운영은 사단법인 한국아동청소년그룹홈협의회가 담당한다.

 

이번 아동그룹홈 지원센터 설치는 김동연 지사가 2023년 3월 도정질문을 통해 경기도의원과 약속한 내용을 실천한 사례다. 김 지사는 아동그룹홈 지원센터 설치 의사를 묻는 도의원 질문에 “감동적인 질문을 주셨다. 내년까지 ‘경기도 아동그룹홈 지원센터’를 설치하겠다”고 답했다.

 

유소정 경기도 아동돌봄과장은 “아동그룹홈 지원센터 설치를 통해 그룹홈의 아동과 종사자가 보다 좋은 환경에서 행복하게 생활할 수 있기를 바란다”며 “앞으로도 아동복지 향상에 힘쓰겠다”라고 말했다.

 

경기도는 2023년 그룹홈 종사자 호봉제 실시, 2024년 보호아동 용돈, 학습재료비 인상 등 아동 그룹홈 운영지원을 위해 10개 사업에 383억 원을 투입하고 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성남산업진흥원, e스포츠 산업 활성화 및 인재 육성을 위해 게임단 지원 협약 체결 / 백주희 기자
경기도-민간단체, 기후위기 대응 위한 기후행동 동참 공동 선언 / 성남N
경기도, 모두가 즐길 수 있는 관광지 만들기 컨설팅 참여 모집 / 성남N
성남시, 28일 ‘생태적 전환-기후 및 생물다양성 위기’ 강연 열어 / 백주희 기자
성남시의회 국민의힘협의회 후반기 대표단 구성 완료 / 백주희 기자
2024년 경기 더드림 재생사업에 평택시 원평동 등 7곳 확정 / 성남N
전국 최초, ‘경기도 공유재산 용도폐지 지침’ 마련으로 적극행정 우수 사례 선정 / 성남N
신상진 성남시장, “성남기업의 중남미 진출을 위한 협력 방안 모색” / 백주희 기자
경기도, 포천시 관인면, 첫 ‘AI 시니어 돌봄타운’으로 조성 / 성남N
경기도교육청북부유아체험교육원-양주시립미술관, 유아 문화예술교육 발전을 위한 업무협약 / 성남N
광고
광고
광고
광고